무겐쿄 횡단

무겐쿄 횡단

다다미가와에서 무겐쿄 횡단(일본어로 무겐쿄노와타시)을 체험해 볼 수 있고, 아름다운 경치를 독특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운행 시간은 약 15분이며, 하야토온센 항구와 무겐쿄 사이를 운행합니다.

장소 정보

장소 정보
웹사이트http://www.okuaizu.net/en/mugenkyo/
연락하기

예매는 가네야마 타운 관광 및 지역상품협회에 연락하십시오.

(+81) 241-42-7211

http://www.kaneyama-kankou.ne.jp/en/inquiry/inquiry.html

(+81) 241-42-7211

성수기
  • 여름
  • 가을
개장 시간

4인 이상은 예약 필요, 예약을 원하시면 무겐쿄 프로젝트의 호시(일본어만 가능)에게 연락해 주세요.

마감: 11월 말 - 4월 중순"

입장료그룹 규모에 따라 1인당 1300엔~1700엔
관련정보강물 상태와 기상 등에 따라 당일 운항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예약 필수.
Access Details
가는 법 하야토온센 항구
방향보기
가는 법<p>차편 : 아이즈와카마쓰 시 중부에서 자동차로 1시간 거리</p><p>JR 다다미선 하야토역에서 도보로 25분</p>

관련 일정

근처

The World Glassware Hall
문화 체험

야나이즈 쵸민 센터

츠키미가오카 초민 센터(아이즈 야나이즈 역에서 도보로 20분 거리에 있는 마을회관을 개조한 호텔)은 소스 가츠동 점심으로 유명합니다. 시티 센터에서 호텔까지는 후쿠시마의 아이즈 야나이즈 역에서 도보로 20분 거리에 있습니다. 호텔은 야나이즈 중심부에 있는 사랑스런 다다미 강 근처에 있습니다. 이 평화로운 곳에서 하룻밤을 묵는 손님들은 모두 객실 내의 유카타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방은 15개로 제한되어 있으므로 미리 예약하는 것이 좋습니다. 심지어 멋진 공동 목욕탕도 있습니다. 그리고 체크인 시간이 오후 3시부터 8시까지이므로 여기저기서 서두르지 않아도 됩니다. 또한 체크아웃 시간은 여유로운 오전 10시여서 떠나기 전에 멋진 아침식사를 즐길 수도 있습니다. 야나이즈 쵸민센터의 진정한 MVP는 바로 가츠동입니다. 밥 위에 얹은 바삭하게 튀긴 돈까스와 심플한 계란 오믈렛은 입안에서 녹는 고소한 소스로 덮여져 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이 지역의 명물을 체험하기 위해 호텔에 묵을 필요는 없습니다. 야나이즈에도 가츠동을 파는 곳이 있지만 현지 여론에 따르면 야나이즈 쵸민센터의 가츠동은 이기기 힘들다고 합니다. 다른 지역의 구경거리들을 경험하기 전에 잠깐 들러 배를 채우세요. 또한 이 근처에는 많은 볼거리가 있습니다. 하이킹이나 낚시를 즐기거나 근처의 키요시 사이토 미술관이나 아름답고 고요한 엔조지 불교 사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보세요. 키요시 사이토 미술관은 존경받는 목판 화가 사이토 키요시가 평생 동안 만든 아름다운 작품들을 소장하고 있습니다. 엔조지사에서 평온함과 자연을 체험하며, 이 지역에서 유명한 끄덕이는 붉은 소인 아카베코의 기원 전설을 배울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차로 15분 거리에는 다다미 강 다리 제1호를 볼 수도 있습니다. 이 다리는 환상적인 다다미 강과 주변 자연의 경관을 자아냅니다.

The World Glassware Hall
문화 체험

아이즈와카마츠 시의 기모노 체험

2019년 4월 문을 연 쓰루가 기모노 대여점에서 이제 유카타나 기모노를 입어볼 수 있습니다. 쓰루가 기모노 대여점은 아이즈와카마츠 시의 쓰루가조 성 바로 옆에 있는 쓰루가조 카이칸 2층에 위치합니다. 기모노나 유카타를 빌려 성 앞에서 친구와 가족과 함께 사진을 찍거나, 역사적인 나노카마치도리 거리를 돌아보면서 과거를 여행하는 듯한 기분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아이즈와카마츠 시에 와서 멋진 추억을 만들어보세요!

당신이 좋아할만한 곳

미노와 스키장
야외활동

미노와 스키장

<p>베이스 지역에서 해발 1,050m로 맑은 공기 속에 최고 질의 눈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한걸음 나가면 「뽀드득 뽀드득」 소리 나는 감각을 잊을 수 없습니다. 교통은 모두 국도를 지나므로 눈길 운전도 안심할 수 있습니다. 또한 각 IC에서 30분으로 갈 수 있는 것도 매력. 주차장은 레스트하우스 바로 앞에 있어 항상 무료. 걷기 쉬운 전면포장도로입니다.</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