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하나노유

호텔 하나노유

환상적인 식사 옵션과 30개 이상의 다양한 목욕탕이 있는 온천 호텔

장소 정보

장소 정보
웹사이트 http://www.hotelhananoyu.jp/(Japanese)
연락하기

호텔 하나노유 또는, 하나노유 도쿄 영업소

(+81) 24-984-2222

hananoyu@rose.ocn.ne.jp

숙소 정보

정원: 162실 / 888명

객실 유형: 일본식 객실(10 타타미, 12.5타타미) 침대 객실 트윈 룸, 싱글 룸

체크인 / 체크아웃: 15:00 / 10:00

식사: 조식:뷔페 석식:일식

온천: 알칼리성단순천

애완동물: 불가

관련정보*기타 시설: 레스토랑・선물가게 *대응가능 언어: 영어 중국어 한국어
Access Details
가는 법후쿠시마현 코오리야마시 아타미마치 5쵸우메 8-60
방향보기
가는 법

자동차:내려가는IC 반에츠도로 반다이 아타미IC에서 15분 버스:코오리야마역에서 아타미차고행 • 아라마치정류소 하차 후 도보 5분 택시:반다이 아타미역엔서 5분 전철:반에츠서선 반다이아타미역 하차 후 도보 20분

근처

The World Glassware Hall
야외활동

아다타라 고원 스키장

일본 백명산 「아다타라산」 동쪽 중턱, 해발 950m~1,350m에 펼쳐 진 가루눈 슬로프는 상급자부터 초급자까지 충분히 즐길 수 있습니다. 시설도 고속 6명용 곤돌라리프트, Quad(4명용)리프트, 페어리프트 3기, 스키센터, 레스토랑 3곳 등 충족히 정비. 이번 시즌에 1,000m 패밀리코스 오픈! 스노우보드 파크(원메이크, 레일, 박스) 완비. 그 뿐만 아니라 레스토랑 랑데뷰내에 탁아시설이 신설되었습니다. 스키를 즐긴 다음에는 슬로프 바로 앞 후지큐호텔의 가케나가시(원천으로부터의 온천을 욕조에 그대로 흘리는 것) 노천탕에서 피로를 푸십시오!

The World Glassware Hall
야외활동

후쿠시마 스카이 파크

후쿠시마시 중심부에서 남서로 약 10km 정도 떨어져 있는 장소에 있는 농로 이착륙장. 아즈마 연봉을 비롯해 아름다운 산들에 둘러싸인 웅대한 로케이션은 보는 사람을 매료합니다. 항공기의 이착륙장, 훈련 등으로 이용하는 외에도 이벤트 등의 회장으로서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음악 이벤트, 자동차와 오토바이의 시승회, 공익적 조직의 테스트 회장 등으로도 이용되고 있습니다.

당신이 좋아할만한 곳

코요칸 키라쿠야
여관

코요칸 키라쿠야

반다이아타미 온천은 도쿄에서 가는 데 편리한 거리에 위치해 있습니다. 다정하게 영어를 할 수 있는 오너가 환영해 드리며 요금도 저렴한 키라쿠야는, 해외에서 온 손님에게 이상적인 숙박시설입니다. 키라쿠야에서 가케나가시(원천으로부터의 온천을 욕조에 그대로 흘리는 것) 온천을 만끽하십시오. 좀 수줍다는 생각이 드시는 분은, 목욕 전세 이용도 가능하므로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시키사이이치리키
여관

시키사이이치리키

반다이 아타미 온천은 후쿠시마현의 중심부에 위치하며 코오리야마에서 전철로 약 20분 소요됩니다. 당관은 타이쇼 7년 (1918년) 부터 이 온천과 함께 심신을 달랠 수 있는 장소를 제공해왔습니다. 모던일본풍 시설과 전통 있는 분위기, 이나와시로코 호수에서 흐르는 고햐쿠가와(五百川)의 청류를 끌어 안은 자랑 할 만한 일본 정원에서는, 사계절의 변화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피부에 부드러운 미인유의 온천과 솜씨가 돋보이는 요리사의 일본 요리를 맛보며, 계절의 아름다움을 느끼는 여유로운 시간을 가져 주세요.

요시카와야
여관

요시카와야

요시카와야는 미치노쿠(동북지방)의 산들이 늘어선 맑은 계류가에 자리잡은, 자연과 일체가 된 온천 일본식 리조트 숙소입니다. 손님께서 몸도 마음도 재충전하셔서 가실 것을 바라며 항상 서비스 제고에 노력하고 있습니다. 자연 환경을 체감할 수 있는 시설, 제철의 맛과 건강을 추구한 요리, 편안히 여유롭게 보낼 수 있는 프라이베이트 시설, 손님의 요망을 실현해 드리는 각종 서비스 플랜. 그 모든 것에 저희들 정성이 한껏 차있습니다. 손님을 정성껏 대접해 드리는 프로로서의 마음을 이어받은 요시카와야에 꼭 한번 찾아오셔서, 당신 만의 시간을 즐기십시오. 여러분 오시기를 마음 속으로 기다려 드립니다.

Top